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예능

<윤식당> 나영석PD, '캔디' 정유미 '그냥 마음에 들었다'

예능홈페이지 2017-03-20 15:34
<윤식당> 나영석PD, '캔디' 정유미 '그냥 마음에 들었다'
나영석PD가 정유미를 캐스팅 한 이유를 밝혔다.

20일 오후 2시 영등포 타임스퀘어에 위치한 아모리스홀에서는 tvN의 새로운 예능 프로그램 <윤식당>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신구, 윤여정, 이서진, 정유미와 연출을 맡은 나영석PD, 이진주PD, 김대주 작가가 참석하여 기자들의 질문에 답변했다.


나영석PD는 어떻게 정유미를 캐스팅했는지 묻는 질문에 "처음에는 윤여정 외에 다른 캐스팅은 생각을 안했다. 그러던 중에 윤여정의 데뷔 50주년 기념 파티에 참석하게 되었고 그 자리에서 정유미를 처음 봤다"며 "그냥 느낌이 마음에 들었다. 진솔해 보이는 모습이 좋았다"고 밝혔다. 이후 이진주PD와 파티 장면을 찍은 영상을 보고 정유미를 섭외하게 됐다며 정유미를 캐스팅하게 된 과정을 설명했다.


또, 김대주 작가는 제작진이 본 현장에서의 정유미는 '캔디 같은 느낌'이었다고 밝혔다. 윤여정의 까칠함을 다 받아낼 정도로 긍정적이었고 어떠한 힘든 상황에서도 밝게 생활을 했다며 정유미의 긍정적인 모습을 극찬했다. 또한, "숙소에서 먹는 저녁 식사는 정유미가 싸가지고 온 한식이 주식이 됐다."며 "이러한 모습을 보고 디테일한 배려가 있는 사람이라고 생각했다." 고 밝히며 제작진 모두가 '윰블리 홀릭'이 된 이유를 밝혔다.

나영석 PD팀의 신규 프로그램인 tvN <윤식당>은 배우 신구, 윤여정, 이서진, 정유미가 인도네시아 발리의 인근 섬에서 작은 한식당을 열고 운영하는 이야기를 담은 리얼리티 예능. 복잡한 도시를 떠나 파라다이스 같은 곳에서 작은 한식당을 열게 된 이들의 특별한 일상이 안방극장에 신선한 힐링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tvN <윤식당>은 오는 3월 24일(금) 밤 9시 20분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iMBC 조혜원 | 사진 tvN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