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 권상우-최강희, '라라랜드' 버금가는 예고편 공개!

수목드라마홈페이지 2017-03-17 13:35
<추리의 여왕> 권상우-최강희, '라라랜드' 버금가는 예고편 공개!
한 편의 뮤지컬같은 <추리의 여왕>의 첫 티저가 공개됐다.

4월 5일 첫 방송을 앞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은 16일 댄스삼매경에 빠진 권상우, 최강희의 모습이 담긴 티저영상을 선공개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공개된 영상 속에서는 경쾌한 재즈 선율에 맞춘 권상우(하완승 역)와 최강희(유설옥 역)의 환상적인 댄스앙상블이 담겼다.

먼저 점멸하는 붉은 조명 속에서 요란한 경찰차의 사이렌 소리와 셔터소리로 시작되는 강렬한 오프닝 시퀀스는 미궁에 빠져버린 강력사건들을 다룬 자극적인 뉴스들이 연신 쏟아져나오면서 음산한 불안감을 더욱 상승시킨다.


이어 무채색의 인물군상 속에서 자신의 색깔을 확연히 드러내고 있는 권상우와 최강희를 향해 카메라가 미끄러지듯 빨려들어가면 기다렸다는 듯이 재즈 멜로디가 울려퍼지고, 이내 두 사람은 무아지경에 빠진 듯 경쾌한 몸놀림으로 춤추기 시작한다.

댄스 삼매경에 빠진 두 사람의 주위로는 일사불란하게 현장을 조사하고, 범인을 붙잡고, 수배전단을 집어던지는 등 각기 다른 수사현장들이 다채롭게 펼쳐지며 앞으로 <추리의 여왕>에서 펼쳐질 수수께끼같은 사건과 예리한 추리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제작사 측은 “<추리의 여왕>은 브라운관 너머의 시청자들이 사건이 일어난 무대를 지켜보는 관객이 되어 함께 단서를 조합하고 트릭을 풀어내는 생생한 현장감을 선사할 예정”이라며 “시청자들을 추리삼매경에 푹 빠지게 만들 권상우와 최강희의 유쾌하면서도 치명적인 이중매력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추리의 여왕>은 생활밀착형 추리퀸 설옥과 하드보일드 베테랑 형사 완승이 환상의 공조 파트너로 거듭나 범죄로 상처입은 이들의 마음까지 풀어내는 휴먼 추리드라마로 4월 5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iMBC 차수현 | 사진 KBS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