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강타의 별이 빛나는 밤에

<강타의 별이 빛나는 밤에> 여자친구, '채팅 왕은 엄지'

강타의 별이 빛나는 밤에홈페이지 2017-03-17 10:47
<강타의 별이 빛나는 밤에> 여자친구, '채팅 왕은 엄지'
16일(목) MBC 표준FM <강타의 별이 빛나는 밤에> <별밤초대석> 코너에 걸그룹 ‘여자친구’가 출연했다.


휴대전화가 생겼다는 여자친구는, 휴대폰 비용에 대한 걱정을 토로했다. 먼저 소원은 “처음 계약할 때의 예상과는 달리 덤탱이를 쓰게 됐다”며 억울해 했지만, 멤버들은 원인이 "단체 채팅방에 쓰는 ‘이모티콘 결제'인 거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단체 채팅방에 대화를 제일 많이 하는 멤버로는 엄지가 꼽혔다. 멤버들은 "엄지가 하도 얘기를 많이 올려서, 가끔 답을 하지 않을 때도 있다"며, 영지를 당황케 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엄지는 데뷔 초반 다가가기 어려웠던 멤버로 소원을 꼽았지만, 이제는 누구보다 절친한 사이라고 말해, 스튜디오 분위기를 훈훈하게 만들었다.

<강타의 별이 빛나는 밤에>는 매일 밤 10시 5분 MBC 표준FM(서울/경기 95.9MHz)에서 방송된다. PC 및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mini’를 통해서도 들을 수 있다.

iMBC 조혜원 | 사진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