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예능

<윤식당> 따듯한 햇살과 미소가 느껴지는 4인 포스터 대공개!

예능홈페이지 2017-03-16 16:10
<윤식당> 따듯한 햇살과 미소가 느껴지는 4인 포스터 대공개!
tvN <윤식당>이 햇살 미소를 머금은 공식 포스터를 공개했다.


오는 24일(금) 밤 9시 20분, tvN 새 예능 프로그램 <윤식당>이 첫 방송한다. 나영석PD 팀의 신규프로그램인 <윤식당>은 배우 신구, 윤여정, 이서진, 정유미가 인도네시아 발리의 인근 섬에 작은 한식당을 열고 운영하는 이야기를 담은 리얼리티 예능.

복잡한 도시를 떠나 파라다이스 같은 곳에서 작은 한식당을 열게 된 이들의 특별한 일상이 안방극장에 신선한 힐링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첫 방송 전 공개된 <윤식당>의 공식 포스터에는 신구, 윤여정, 이서진, 정유미의 따뜻한 모습이 담겨 눈길을 끌고 있다. 포스터에는 네 배우가 식당 앞에 나란히 서서 햇살 같이 환한 미소를 지으며, 보는 이마저 행복하게 하고 있다. 작은 파라다이스 섬에 오픈한 ‘윤식당’에서 과연 어떤 일들이 벌어질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이와 관련해 제작진은 네 배우의 4인 4색 캐릭터도 함께 공개했다. 먼저 윤여정은 <윤식당>을 이끄는 메인셰프이자 사장님. <윤식당> 안에서는 윤셰프의 말이 곧 법이라고. “사장은 아무것도 안 해도 된다고 했지?”라고 말하며 카리스마 넘치는 사장으로 변신한 윤여정의 새로운 모습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이어, <꽃보다 할배>에서는 국민짐꾼으로, <삼시세끼>에서는 캡틴서지니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듬뿍 받은 이서진은 이번 <윤식당>에서 ‘이상무’로 거듭난다. 제작진은 “국민짐꾼, 설거지니, 제빵왕, 맷돌 바리스타 등 그 동안 이서진이 쌓아 놓은 커리어는 <윤식당>을 위한 발판이었다”고 평가하며 웃음을 불러 일으켰다.

<윤식당>을 통해 예능에 첫 도전하는 배우 정유미는 전쟁 같은 주방에서도 사랑스러운 ‘윰블리’를 유지하는 보조셰프로 활약한다. 정유미는 독보적인 친화력으로 손님들은 물론 동물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은 러블리한 매력의 주방보조로 인기를 더할 전망이다.

끝으로, <윤식당>에 깜짝 합류한 신구는 윤식당을 찾은 글로벌 손님들을 맞이하는 일명 ‘구요미 알바생’. 제작진도 깜짝 놀랄 만큼 영어 실력이 상당했다는 후문이다.

제작진은 “<윤식당>을 통해 네 명의 배우들의 4인 4색 매력을 드러내며 완벽한 케미를 자랑했다. 열흘 간의 해외 촬영 동안 분위기가 무척 화기애애했다”고 밝혔다.

제작진은 이어 “이번 방송을 통해 시청자들이 쉴 틈 없이 복잡한 도시를 벗어나 지친 몸과 마음이 한 템포 쉬어갈 수 있는 여유를 느낄 수 있길 바란다. 조금은 낯설지만 새롭고, 조금은 서툴지만 진심이 담긴 <윤식당>을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며 “다양함 속에 어우러져 함께 살아보는 따뜻한 이야기를 전하겠다”고 말했다.

tvN <윤식당>은 오는 3월 24일(금) 밤 9시 20분에 첫 방송한다.

iMBC 조혜원 | 사진 tvN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