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예능

<최고의 한방> [공식] 윤시윤-김민재 캐스팅 확정! '관심집중'

예능홈페이지 2017-03-16 11:18
<최고의 한방> [공식]  윤시윤-김민재 캐스팅 확정! '관심집중'
예능드라마 <최고의 한방>에 윤시윤과 김민재의 캐스팅이 확정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예능드라마 <최고의 한방> 측은 16일 “<최고의 한방>의 주연으로 윤시윤-김민재가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최고의 한방>은 사랑하고, 이야기하고, 먹고 사는 것을 치열하게 고민하는 이 시대의 20대 청춘 소란극으로, 예능드라마라는 새로운 장르를 개척했던 KBS 2TV <프로듀사>를 제작했던 서수민 PD와 초록뱀미디어가 다시 한번 의기투합해 만드는 작품이다.

무엇보다 <최고의 한방>은 드라마가 살아있는 예능을 만들어온 유호진 PD의 첫 드라마 연출작이기에, 작품에 대한 기대감이 더욱 고조되고 있다.

그런 가운데 윤시윤-김민재의 출연이 확정되었다고 전해져 관심을 집중시킨다.

윤시윤이 맡은 ‘유현재’는 혜성처럼 등장해 수려한 춤과 노래로 수많은 팬들을 이끌며 가요계를 장악한 그룹 ‘제이투’의 멤버로, 연이은 스캔들로 연예계를 떠들썩하게 만들고 있는 스캔들메이커다. 이에 윤시윤의 내재되어 있는 흥과 자유분방한 매력이 한껏 돋보일 것으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특히 데뷔 후부터 다양한 작품을 통해 진정성 있고 안정적인 연기로 시선을 끌었던 윤시윤이 그 동안 맡지 않았던 자유로운 캐릭터를 맡았기에 그의 새로운 연기에 대한 호기심이 쏠리고 있다.

더불어 윤시윤은 자신을 믿고 <1박 2일>의 새 멤버로 발탁해준 유호진 PD와의 인연으로 <최고의 한방>에 합류를 결정지었다고 해, 다시 만난 두 사람의 시너지에도 기대감이 상승되고 있다.

그런가 하면 김민재는 최정상 아이돌을 꿈꾸는 가수지망생 ‘이지훈’으로 분한다. 그는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공시생의 탈을 쓰고, 아이돌이 되기 위해 남모르게 고군분투하는 늦깎이 연습생인 ‘이지훈’ 역을 통해 통통 튀는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무엇보다 김민재는 최근 <도깨비>에서는 냉정하고 잔혹한 왕의 모습으로 싸늘함을 선사하는가 하면, <낭만닥터 김사부>에서는 훈훈하고 귀여운 매력을 발산하는 등 매 작품마다 강렬한 존재감으로 시청자들을 몰입하게 만든 바 있다. 이에 그가 <최고의 한방>에서는 어떤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매료시킬지에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최고의 한방>의 제작사 몬스터 유니온 측은 “자유분방한 주인공 유현재 역에 윤시윤을 캐스팅했다”면서, “윤시윤의 진정성 있는 연기력에 <1박 2일>을 통해 쌓아온 흥과 예능감이 더해져 보다 개성 넘치는 유현재가 탄생할 것이라 확신한다. 지금까지 본적 없는 그의 색다른 매력과 연기를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이어 “짧은 순간에도 시청자들을 몰입하게 만드는 김민재의 연기를 보고 그를 캐스팅하게 됐다. 그는 어떻게 하면 사람을 매료시킬 수 있는지 아는 배우이기에, ’이지훈’ 역을 통해 또 한번 그 역할을 톡톡히 해줄 것이라 생각한다”며, “예능드라마 <최고의 한방>에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새 예능드라마 <최고의 한방>은 사랑하고, 이야기하고, 먹고 사는 것을 치열하게 고민하는 이 시대의 20대 청춘 소란극. 5월 편성을 목표로 캐스팅이 진행 중이다.

iMBC 조혜원 | 사진제공 더 틱톡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