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월화드라마

<피고인> 지성-신린아, 자수 전 그날 밤 함께 나눈 소중한 약속은?!

월화드라마홈페이지 2017-03-13 15:05
<피고인> 지성-신린아, 자수 전 그날 밤 함께 나눈 소중한 약속은?!
SBS <피고인>(연출 조영광, 정동윤/극본 최수진, 최창환) 지성이 ‘아빠’의 이름으로, 무죄를 증명하기 위해 자수를 택했다. 용기를 준 딸 신린아의 손을 잡고. 이제 이들의 앞날엔 꽃길만이 펼쳐지는 것일까?


오늘(13일) 방송될 <피고인> 15회에는 어렵사리 다시 만난 박정우(지성 분)-박하연(신린아 분) 부녀의 소중한 약속이 공개된다. 정우의 달콤한 자장가가 인상적인 이 장면은 예고편을 통해 미리 공개돼 화제가 되고 있는데, 특히, 다정한 이들과 어울리지 않는 의문의 표정들이 포착돼 불안감을 극대화하고 있다.


포근한 자장가에 맞춰 흘러가는 예고편에는 분노로 가득 차 ‘차선호’ 명패를 깨부수는 차민호와 아내 윤지수(손여은 분)를 떠올리며 눈물짓는 박정우, 많이 지친 듯 곤히 잠든 이성규(김민석 분)와 누군가에게 쫓기고 있는 최대홍(박호산 분) 부장의 얼굴이 차례로 보인다. 이는 행복에 겨운 박정우-하연 부녀의 모습과는 상반된 위태로운 분위기를 자아내며, 15회 방송에 대한 궁금증과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잠시지만, 안방극장에 따뜻한 온기를 전할 두 사람의 재회 에피소드는 SBS 일산제작센터에서 촬영이 진행됐다. 리허설부터 알콩달콩한 부녀 케미를 발산한 지성과 신린아는 자연스레 그 감정을 이어 본 촬영에 돌입, 장면에 흠뻑 몰입한 열연을 펼치며 가슴 찡하고 뭉클한 명장면을 완성시켰다.

하나 재밌는 사실은 촬영 당일, 신린아가 온라인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올라 현장에서도 화제의 인물로 부상했다는 것. 그러나 정작 신린아 본인은 주변의 뜨거운 반응을 감지하지 못한 채, 정우 아빠(지성)와의 촬영에 들뜬 모습을 보여 스태프들의 조카 바보 미소를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서로에게 용기가 된 지성-신린아 부녀의 이야기는 오늘(13일) 밤 10시에 방송될 <피고인> 15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iMBC 김경희 | 사진제공 SBS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