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PD 수첩

〈PD수첩〉 '가짜'를 팔아드립니다…여론 조작의 실체는?

PD 수첩홈페이지 2017-01-31 10:12
〈PD수첩〉 '가짜'를 팔아드립니다…여론 조작의 실체는?
31일(화)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PD수첩〉에서 가짜가 진짜로 둔갑하는 사이버 공간 ‘여론 조작’ 실체를 조명한다.

익명성이 보장되는 온라인 공간. 이곳에는 거짓 정보가 진실로 바뀌고 있다. 가짜 정보는 사교육 시장, 성형의료업계를 비롯해 정치권까지 영향을 미치고 있다. 〈PD수첩〉은 거짓정보가 유통되는 과정을 추적하고 대한민국의 현주소를 짚어본다.

얼마 전 인터넷 강의업계 유명 강사가 현상금을 걸고 과거 몸담았던 강의업체 A사의 댓글알바와 관련한 제보를 받겠다는 영상을 게재했다. 그로부터 약 열흘 후, 몇몇의 제보자를 통해 댓글알바의 실체가 낱낱이 공개되었다.


〈PD수첩〉은 이 사건 배후에 가려진 댓글 알바생들을 직접 인터뷰했다. 업무는 상당히 조직적이고 체계적이었다고 한다. 업체로부터 학생들이 주로 이용하는 웹사이트 ID와 계정을 받으면, 댓글을 다는 것뿐만 아니라 알바임을 감출 목적의 잡담 글까지 지시가 내려왔다. 이렇게 1년 동안 알바생 한명 당 사용한 계정은 800~900개에 달했다.

계정은 바이럴 마케팅 업체들을 통해 쉽게 매매가 가능했다. 크게 대행업체와 실행업체로 나뉜 업체들. 즉, 바이럴 마케팅을 의뢰하는 기업은 대행업체와 직접 계약하지만, 실질적으로 댓글을 달거나 후기를 남기는 건 실행업체의 몫이다. 가장 큰 문제는 대행업체와 실행업체 간 업무 진행 시 어떠한 증거서류도 남지 않아 편법 수준을 넘어 위법과 탈세와 같은 탈법이 의심된다는 것이다.

전문가에 따르면 불법, 탈법으로 얼룩진 바이럴 마케팅은 사교육시장 뿐만아니라 대기업을 포함해 전 산업 분야를 아우르고 있다. 특히 경쟁이 치열할수록 더 다양하고 새로운 방식의 불법 마케팅 활동이 성행하게 된다. 그 중 대표적인 게 바로 성형의료업계. 성형의료업계의 댓글알바 및 가짜후기 문제는 어제 오늘의 일이 아니다.


최근 ‘현 UN사무총장이 반기문 전 사무총장의 대권도전이 총회 결의 위반이라고 말했다’,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금괴 200t을 빼돌려 비자금으로 쓰고 있다’ 등 정치권에서도 허위사실로 작성됐지만 실제 기사형식을 취한 가짜뉴스들이 유포되어 정치권에 파문을 일으키고 있다. 독일에서도 메르켈 총리가 히틀러의 딸이라는 거짓내용이 담긴 기사가 보도되고, 심지어 파키스탄 국방 장관은 가짜뉴스에 속아 이스라엘과 핵전쟁을 암시하는 글을 SNS에서 남기는 등 세계는 지금 ‘가짜뉴스와의 전쟁’을 하고 있다.

〈PD수첩〉 제작진은 스마트폰 가짜뉴스 앱 개발자를 만나 가짜뉴스가 어떻게 생산되는지 직접 확인해봤다. 또한 20여 년 간 미국에서 가짜뉴스를 제작·유통한 폴 호너와 전화 인터뷰를 진행했다. 자신이 작성한 가짜뉴스가 지난 미국 대선에까지 영향을 미쳤다는 호너의 충격적인 발언. 2017년, 대선을 앞둔 대한민국 또한 가짜뉴스의 위험성과 심각성을 더욱 진지하게 논의해야 하는 시점에 놓여 있다.

MBC 〈PD수첩〉 ‘가짜’를 팔아드립니다! 편에서는 댓글알바와 가짜후기, 그리고 가짜뉴스가 어떻게 개인의 삶 및 나아가 공동체를 파괴할 수 있는지 면밀히 파헤쳤다. 한편 MBC 〈PD수첩〉는 31일(화)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iMBC 차수현 | 사진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