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iMBC 연예뉴스

신하균과 도경수의 만남으로 주목을 받은 영화 <7호실> 1월 2일 촬영 시작!

iMBC 연예뉴스홈페이지 2017-01-02 11:45
신하균과 도경수의 만남으로 주목을 받은 영화 <7호실> 1월 2일 촬영 시작!

신하균과 도경수의 만남으로 주목을 받은 영화 <7호실>(제공/배급: 롯데엔터테인먼트 | 제작: 명필름 | 각본/감독: 이용승)이 김동영, 김종수, 김종구, 박수영, 전석호, 황정민, 정희태 등 탄탄한 연기파로 조연진의 캐스팅을 확정하고, 2017년 새해의 두 번째 날인 1월 2일(월) 오늘 촬영을 시작한다.

신하균과 도경수의 첫 만남이 흥미로운 영화 <7호실>에 김동영, 김종수, 김종구, 박수영, 전석호, 황정민, 정희태 등 막강 조연진이 합류했다. <7호실>은 서울의 망해가는 DVD방 ‘7호실’에 각자의 비밀을 감추게 된 DVD방 사장과 알바생이 점점 꼬여가는 상황을 벗어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이야기를 그리는 영화. 이들 연기파 조연진들은 망해가는 DVD방을 하루 빨리 처분하기 위해 안간힘을 쓰는 DVD방 사장 ‘두식’역의 신하균, 그리고 학자금 대출 상환을 위해 DVD방에서 일하는 휴학생 ‘태정’역의 도경수와 함께 적역의 캐스팅으로 직소퍼즐처럼 꽉 물려 돌아가는 연기 호흡을 선보일 전망이다.



DVD방에 새로 들어온 성실한 조선족 출신 알바생 ‘한욱’역에는 영화 <위대한 소원>과 <밀정>, 드라마 <혼술남녀> 등에서 인상적인 연기를 보여준 김동영이 출연, 도경수가 맡은 ‘태정’과 여러모로 대비되는 알바생으로 보는 재미를 더할 전망이다. 한편, 영화 <밀양><범죄와의 전쟁><소수의견><아수라>, 드라마 <미생> 등 작품마다 생생한 캐릭터를 보여준 배우 김종수는 DVD방의 매매를 중개하는 부동산 중개인으로, <완득이>의 아버지 역을 포함해 최근 <덕혜옹주>에서 역사 속의 인물 영친왕을 살아 숨쉬게 한 배우 박수영이 DVD방이 들어있는 건물 관리인으로 출연한다. 영화 <지구를 지켜라><하녀><카트> 등 개성 넘치는 연기로 강한 인상을 안겨준 배우 황정민은 ‘두식’의 누나로 출연, <지구를 지켜라>의 ‘커플’(?)연기 이후 14년 만에 신하균과 남매로 재회한다. 드라마 <미생>에서 밉상이지만 알고 보면 따뜻한 하대리로 시선을 사로잡은 배우 전석호는 DVD방의 비밀에 주목해, ‘두식’과 ‘태정’을 동시에 긴장하게 만드는 ‘우형사’로 출연한다. 영화 <곡성>에서 유약한 부제역으로 깊은 인상을 남긴 배우 김도윤은 ‘태정’에게 은밀한 제안을 하는 ‘타투남’역을 맡았다.

또한, 이용승 감독의 첫 영화 <10분>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 김종구와 정희태, 정승길도 합류했다. 영화 <판도라><군도: 민란의 시대><도희야> 등에서 극에 안정감을 드리워주었던 김종구는 은퇴를 앞두고 DVD방 매매에 관심을 보이는 ‘교감’역을, <럭키>와 드라마 <미생> 등에서 본격 악역이라기엔 허술하면서도 어딘가 정이 가는 캐릭터들을 실감나게 보여준 배우 정희태는 전당포 직원으로, 영화 <후회하지 않아>, 드라마 <육룡이 나르샤> 등에 출연한 배우 정승길은 ‘두식’의 매형역을 맡았다.

그 외에도 드라마 <응답하라 1988> <역도요정 김복주>의 배우 최무성,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의 배우 김지영까지 믿고 보는 관록의 배우들이 만들어 갈 앙상블로 배우의 연기를 보는 재미가 살아있는 영화를 기대하게 한다.

한편, 영화 <7호실>은 지난 12월 22일(목) 시나리오 리딩 및 무사 촬영을 기원하는 고사를 진행했다. DVD방 사장 ‘두식’역의 신하균, DVD방 알바생 ‘태정’역의 도경수를 비롯해 김동영, 김종수, 김종구, 박수영, 전석호, 황정민, 정희태 등 전 배우가 함께한 시나리오 리딩은 캐릭터와 일체화 된 배우들의 연기 호흡으로, 이들이 한데 등장할 스크린 상의 모습을 궁금하게 했다.

첫 영화 <10분>으로 베를린국제영화제 등 16개 국제영화제에서 수상하며 “최근 한국 영화 데뷔작들 중 사회를 다룬 시선에서 가장 용기 있는 데뷔작”이라 극찬 받았던 이용승 감독의 두 번째 영화이자, 매 작품마다 한국영화의 지평을 넓혀온 영화사 명필름의 37번째 영화 <7호실>. 개성 넘치는 캐릭터와 흥미진진한 스토리, 신하균과 도경수의 신선한 조합과 탄탄한 연기파 조연진의 합류로 새로운 영화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는 <7호실>은 신년 벽두인 1월 2일에 촬영을 시작한다.



iMBC 김경희 | 사진제공 앤드크레딧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