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TV톡

<살림하는 남자들> 김법래, 고수가 되기 위한 '쌍코피 투혼'까지?

TV톡홈페이지 2016-12-12 08:31
<살림하는 남자들> 김법래, 고수가 되기 위한 '쌍코피 투혼'까지?

김법래가 살림남이 되기 위해 쌍코피 투혼을 펼쳤다.

13일(화) 방송되는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에서 ‘남자의 도전’이라는 주제로 김승우-김정태-봉태규-문세윤-김일중-김법래가 진정한 살림 고수를 가리는 가운데 김법래의 쌍코피 투혼이 포착되며 경악을 불러일으켰다.

김법래는 거대한 조립식 수납장을 능수능란하게 만들어내며 남성미 넘치는 살림남의 모습을 자랑했다. 김법래는 거실을 꽉 채울 만큼 많고 커다란 부품들을 조립 설명서만 보고 막힘 없이 조립을 이어나가 스튜디오의 있던 출연진들의 기선을 제압한 것.

그러나 반전은 그 후에 일어났다. 스튜디오에서 대형 수납장을 조립한 다음날 쌍코피를 흘렸다고 고백한 것. 이에 김법래는 “얼굴에 로션을 바르고 낌새가 이상해 거울을 봤더니 피범벅이었다”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중 저음의 모든걸 삼킬듯한 동굴 성량, 큰 몸집, 능숙한 반찬 솜씨까지 모든 것이 완벽한 그와는 상반된 약한 모습에 스튜디오는 금새 걱정이 웃음으로 뒤바뀌고 말았다는 후문이다.

심지어 이날 김법래는 전문가 포스 넘치는 연장 퍼레이드로 눈길을 끌었다. 김법래는 서랍 레일을 조립하는 과정에서 작은 나사는 직접 드라이버를 이용해 돌리고 긴 나사는 전동 드라이버를 사용해 시간을 단축하는 등 각종 공구를 필요에 따라 자유자재로 사용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에 지난 주 10종 밑반찬을 1시간 30분 만에 만들어내는 놀라운 신의 손맛을 펼쳐 보인 김법래가 이번에는 셀프 인테리어 꿀팁과 함께 쌍코피 투혼의 전말을 밝힐 예정인 가운데 6회 <살림하는 남자들> 방송에 기대감을 한껏 상승시킨다.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은 ‘스타 살림남’ 들의 리얼한 살림 배틀과 살림수다가 어우러진 生리얼 살림 배틀쇼로 13일(화)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iMBC 차수현 | 사진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