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밤을 걷는 선비

오윤홍, 이유비의 정체 알고 '분노+오열'

밤을 걷는 선비홈페이지 2015-08-07 01:19
 오윤홍, 이유비의 정체 알고 '분노+오열'


6일 방송된 MBC 수목미니시리즈 <밤을 걷는 선비>에서는 조양선(이유비)이 꽃분(오윤홍)으로부터 뺨을 맞는 모습이 그려졌다.

양선은 꽃분의 이야기를 듣고, 비로소 그제서야 친아버지를 알게 됐다. 망연자실한 양선은 꽃분을 향해 "어머니"라고 부르자, 꽃분은 양선의 뺨을 때렸다. 그리고 "내가 왜 네 어미냐. 네가 나랑 피가 섞였냐"며 "담이(박소영) 아버지 죽였으면 됐지 또 누굴 죽이려고 하냐"고 애꿎은 양선에게 표출했다.



분을 이기지 못한 꽃분은 양선을 향해 "얘는 내 자식이 아니다. 우리 애아버지 핏줄도 아니다. 네 진짜 아비는 죽은 서정도라는 양반이다"라며, "역모죄인의 자식과 얽혀서 또 어떤 수모를 당하려고!"라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양선과 꽃분 모두 이해가 되어 안타까운 상황. MBC 수목미니시리즈 <밤을 걷는 선비>는 매주 수,목 밤 10시에 방송된다.


iMBC 김수경 | MBC 화면캡쳐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