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밤을 걷는 선비

<밤을 걷는 선비> 이준기-심창민, 궁궐 침투로 '행동개시'

밤을 걷는 선비홈페이지 2015-08-04 09:13
<밤을 걷는 선비> 이준기-심창민, 궁궐 침투로 '행동개시'

운명적인 조우! ‘연합작전 시작할까?’

이준기와 심창민이 궁궐에서 마주치는 모습이 포착되면서 긴장감을 높이고 있다.

4일(화) MBC 수목미니시리즈 판타지멜로 <밤을 걷는 선비> 측이 강력한 선 스포일러를 담은 스틸을 공개해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김성열(이준기)과 이윤(심창민)이 야심한 시각 궁궐 한복판에서 서로 얼굴을 마주보고 있다.


성열은 관으로 보이는 곳에 시선을 고정한 채 결의에 찬 모습이다. 이후 궁궐에서 마주친 윤을 보고 깜짝 놀란 성열의 모습과 함께, 그에게 시선을 고정하고 있는 윤의 의미심장한 눈빛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수호귀 성열과 세손 이윤은 궁에 살며 왕위에 군림하는 흡혈귀 귀(이수혁)를 없애려고 하는 동일한 목적을 가지고 있어, 두 사람의 만남이 과연 연합작전으로 이어질 수 있을지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제작진에 따르면 공개된 사진은 몰아치는 사건들 속에서 큰 결단을 내린 성열이 궁궐에 침투해 행동을 개시하는 과정에서 목적지를 향해 발걸음을 옮기는 윤과 운명적으로 마주치는 모습이 담긴 것이다.

무엇보다 두 사람은 앞서 저잣거리에서 양선(이유비)을 중심으로 얼굴을 마주한 바 있어 윤이 성열을 알아볼 수 있을지, 마주한 두 사람의 얘기가 어떻게 펼쳐질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제작진은 “마치 자석처럼 이끌린 성열과 윤의 긴장감 넘치는 심야 궁궐 얼굴대면 신은 9회 방송에 등장할 예정”이라면서 “어떤 연유로 두 사람이 마주치게 된 것인지, 두 사람이 앞으로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MBC 수목미니시리즈 <밤을 걷는 선비>는 매주 수, 목 밤 10시에 방송된다.






iMBC 편집팀 | 사진 콘텐츠K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