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왔다! 장보리

[단독 인터뷰]<왔다! 장보리> 비단이 역 김지영 “내 롤모델은 하지원!”

왔다! 장보리홈페이지 2014-09-29 13:07
[단독 인터뷰]<왔다! 장보리> 비단이 역 김지영 “내 롤모델은 하지원!”



비단이의 롤모델은 보리 엄마가 아닌 ‘기황후’였다!

MBC 주말드라마 <왔다! 장보리>에서 당돌한 꼬마 ‘비단’ 역으로 열연하며 전국민의 사랑을 받고 있는 아역배우 김지영이 공식 홈페이지에 공개된 iMBC와의 단독 인터뷰를 통해 연기에 대한 열정과 비결을 밝혔다.

능청스러운 사투리와 일품 눈물 연기로 <왔다! 장보리>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뽐내고 있는 연기 신동 김지영은 눈물 연기 비결에 대해 “따로 생각하는 건 없고, 몰입해서 해요”라고 천진난만하게 대답해 연기에 대한 재능과 천재성을 드러냈다.

특히 닮고 싶은 연기자에 대해 배우 ‘하지원’을 꼽으며 “연기를 잘한다고 생각했던 배우는 하지원 언니가 처음이었던 것 같다. 롤모델인 하지원 언니처럼 연기 잘하는 배우가 되고 싶다”는 말로 나이답지 않은 당돌함과 연기 욕심을 내비쳤다.

이어 사뭇 진지한 표정으로 “모든 걸 다 갖추고 있는 배우면 좋겠지만…. 항상 보면 행복한 배우가 되고 싶다”고 자신의 연기 철학을 밝히는 대목에서는 보는 이들의 감탄마저 자아낸다.

성공을 위해 친딸을 버리는 패륜도 마다하지 않는 연민정(이유리)의 피붙이라는 불행한 운명을 안고 있으면서도 친부 문지상(성혁)과의 절절한 부녀애, 그리고 의붓엄마 보리(오연서)와의 눈물겨운 모녀애를 능청스럽게 연기해내고 있는 비단(김지영)은 과연 누구의 곁으로 가게 될지, 초미의 관심을 모으고 있는 MBC주말드라마 <왔다! 장보리>는 매주 토, 일 저녁 10시에 방송된다.


☞ MBC <왔다! 장보리> 더 많은 현장 영상 보기





iMBC 우하늘 | 영상 김태현 | 화면캡쳐 i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